연대활동
Home . 연대활동

연대활동

연대활동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규탄 기자회견

  • 관리자
  • 2021-04-29 13:40:00
  • hit16
  • 125.138.141.193

4월21일 수요일 오후2시에 대전시청북문 맞은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일본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 방류 규탄 기자회견" 을 대전시 시민사회단체들과 함께 진행하였습니다.

기자회견 전문입니다.

일본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을 규탄한다.

세계 시민의 이름으로 즉각 철회를 촉구한다

“환경에 대한 경각심이란 전혀 없고, 양국간의 불신을 악화시킬 것이다.”

이 말은 1993년 러시아가 핵폐기물을 동해에 방출했을 때 일본이 한 말이다. 하지만 이제 일본에게 그 말을 돌려주어야 할 상황에 직면했다.

일본정부의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출 결정은 지구 생태계와 인류에 대한 범죄다.

지구에 사는 모든 생명은 서로 연결되어 있고, 방사성 물질은 국경과 경계를 뛰어 넘어 모든 자연계에 치명적인 물질이다. 그래서 ‘핵’은, 사고가 나든 안나든 절대로 존재해서는 안되는 재앙이다. 핵사고가 나면 체르노빌이나 후쿠시마처럼 어떤 대책도 사태를 진정시킬 수 없다. 심지어 핵발전소의 일상적인 가동 중에도 끊임없이 방사성 물질은 공기 중으로, 해양으로 방출되고 있다. 일본의 오염수 방류는 가까이 있는 한국과 대만, 중국만의 문제가 아니다. 몇 년 안에 해류는 전 세계를 돌 것이며, 기후위기로 인해 어떤 상황이 벌어질지 아무도 예측할 수 없기 때문이다.

방사능 핵종은 제거도, 희석도 안된다.

일본 정부는 방사능 오염수를 20년~30년에 걸쳐 방류할 것이며, 다핵종제거 시설(ALPS)을 거쳐 ‘처리수’로 만들면 문제가 없다고 한다. 하지만 오염수에 들어가는 핵종들이 제거될 수 없다는 것은 이미 증명되었다. 쌓여진 125만톤의 오염수의 70% 이상에서 기준치 이상의 고농도 방사성물질이 발견되고 있기 때문이다. 마셔도 될 만큼 안전하다는 말은 거의 망언에 가깝다. 거기다 체내에 들어오면 뼈에 흡착해서 골수암과 백혈병을 유발하는 스트론튬의 경우 기준치의 2만배 이상이 검출되고 있다. 암과 백혈병을 유발하는 삼중수소는 제거 자체가 불가능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본정부는 2차 정화처리를 통해서 방사선핵종 농도를 기준치 이하로 낮추겠다는 허언을 남발하고 있다.

한국정부는 시급하게 국제공조를 추진해 일본의 오염수 방류를 막아내야 한다.

한국정부가 강력한 유감을 표하고 국제법 제소 검토를 추진하겠다고 하나 1년 반이 넘은 시간 동안 정부의 TF팀은 무슨 일을 했는지 모르겠다. 국내 해협에 방사능 유입 감시를 철저히 하겠다, 해양방출에 따른 국내 영향을 면밀히 살피겠다는 식의 사후적 대응은 사태를 해결하는 것과 어떠한 관련도 없다. 직접적인 피해를 받게 되는 어민들과 관련 지자체들의 반발은 당연하다. 사후 대응이 아닌 오염수 해양방출을 사전에 막는 것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정부의 의무이자 책임이다. 이제라도 정부는 나서서 일본의 방류 결정을 막아내고, 전 세계가 함께 할 것을 호소해야 한다. 이를 위해 암암리에 진행해 온 각국의 오염수 방출 실태를 조사하고, 이후 어떤 협약을 통해 안전을 도모할 수 있을지 논의를 시작해야 한다.

4월 19일 하루에만 멀리 제주에서 전남 해남군, 울산시와 인근 군, 경남, 대전, 서울 등 각지에서 기자회견이나 철회 요구가 쏟아졌다. 절대 다수 일본 노동자.민중도 이번 결정을 반대하고, 규탄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정부는 어민들의 생존권은 물론이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필사의 노력을 다해야 한다.

우리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문제를 비롯해 대전의 핵재처리 실험, 우리나라 핵발전소 주변 환경문제와 주민건강, 이주문제까지 우리 모두의 문제로 인식하고, 핵발전과 핵무기의 폐기를 주장한다. 전쟁과 핵이 없는 세상, 모든 핵이 사라지는 그날까지 대전 시민들은 아래와 같이 요구하며 함께 투쟁할 것이다.

- 우리의 요구 -

○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을 당장 철회하라!

○ 스가 정권은 국제범죄 행위를 중단하고, 당장 사과하라!

○ 방사능은 국경없다, 오염수 방류 반대한다!

○ 정부는 국제공조로 오염수 방류 막아내라!

○ 한일민중연대로 핵발전을 폐기하자!

2021년 4월 21일

핵과 전쟁없는 세상을 바라는 대전시민

기후위기대전시민행동 대전에너지전환네트워크 평화나비대전행동 핵재처리실험저지30km연대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