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검색
자료실 > 생태소식
게시물 검색

211109_경향신문여러 ‘기후선언’ 내놨지만…한국 올해도 기후위기대응지수 최하위권

  • 관리자
  • 2021-11-19 16:27:00
  • hit52
  • 220.82.91.213
CCPI 순위 그래프. 파란색은 온실가스 배출, 초록색은 재생에너지, 보라색은 에너지 소비, 주황색은 기후정책 수준을 의미한다. 총 64개국 중 우리나라는 59위를 차지했다. 기후솔루션 제공

기후솔루션에 따르면 한국은 올해 64개국 중 59위를 기록했고, 한국보다 저조한 성적을 받은 국가는 대만과 캐나다, 이란, 사우디아라비아, 카자흐스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지난해 CCPI에서 61개국 중 53위를 기록했던 것과 크게 차이가 없는 것이다. 올해 1~3위는 빈 자리로 남겨졌다. 어떤 나라도 기후위기 대응에 충분한 정책을 내놓거나 이행을 하지 못했다는 의미다. 4위는 덴마크가 차지했고, 스웨덴과 노르웨이, 영국이 뒤를 이었다.


기후솔루션 한가희 연구원은 “CCPI가 여전히 하위권인 것을 보면 그 발표들을 이행하는 실제 정책 수준이 크게 유의미하지 않았음을 의미한다”며 “탄소중립 달성을 저해하는 근본적인 문제를 파악하고 해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ㅡ기사본문에서발췌


 ■기사출처


여러 ‘기후선언’ 내놨지만…한국 올해도 기후위기대응지수 최하위권_경향신문 211109


여러 ‘기후선언’ 내놨지만…한국 올해도 기후위기대응지수 최하위권 - 경향신문 (khan.co.kr)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0]

열기 닫기

게시물 검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생태환경소식 이용안내 2019-01-21 hit2330
상단으로 바로가기